메뉴 건너뛰기

에코워커는 숲 곳곳에서 생명의 흔적을 발견해내고, 다른 존재의 감정을 상상하는 멋진 능력을 가지고 있지요.
우리는 봄과 여름, 함께 모여 다른 생명의 입장이 되어보는 활동을 했습니다.

새는 지금 무슨 말을 하고 싶은 걸까?

멧돼지는 오히려 우리를 무서워하지 않을까?

나비는 누구와 가장 친할까?
질문에 대한 답을 편지, 일기, 그림으로 표현하면서 숲 속 생명들을 마음으로 더 느껴보려고 노력했지요.


DSC03287.jpg



8월은 앞으로 만들 <에코워커 도감>을 위해 짝꿍 생명을 정하는 날이었어요.
산초나무, 고라니, 오색딱따구리, 딱새 등 숲속마을에서 흔적을 발견했던 생명들을 다시 살펴보았어요.


땅보다 나무가 좋은 청설모,

어슬렁어슬렁 산책을 좋아하는 멧돼지,

다리가 여섯개지만 네 개처럼 보이는 네발나비까지.
각자 더 알고 싶은 짝꿍 생명을 정해 도감을 읽으며 스스로 공부한 뒤 친구들에게 설명해주었습니다.


KakaoTalk_20190826_102607181_03.jpg

KakaoTalk_20190826_102607181_04.jpg
KakaoTalk_20190826_102607181_10.jpg


알고보니 숲속마을에 살고 있는 생명들은 저 멀리 제주도에 친척이 있었어요.
그런데 제주도는 숲속마을과 달리 난개발로 인해 숲이 온통 사라지고 있었습니다.


사라져도 되는 숲이 있을까요?


이 질문에 대해 에코워커는 모두 고개를 저었습니다.


DSC03291.jpg


그리고 몇 가지 질문이 생겼습니다.


"왜 인간은 이렇게 파괴하려고 하는 걸까요?"
"인간과 동물이 따로 사는게 더 낫지 않을까요?"


어려운 질문이지만, 함께 질문을 고민해서 다음 시간에 만나기로 했습니다.

숲을 파괴하지 않고, 함께 살아가기 위해 노력하는 인간도 있을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에코워커는 그런 사람을 찾아보고 닮기 위해 노력해보려고 합니다.


DSC03298.jpg


숲은 셀 수 없이 많은 생명들이 공동체를 이루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작은 우주를 자세히 알아가기 위해 각자의 과제를 안고 헤어졌습니다.


동물과 식물의 조상은 왜 같은 걸까?
인간과 동물이 완전히 따로 산다면 어떤 세상이 될까?
내 짝꿍 동물의 표정은 얼마나 다양할까?


각자가 풀고 싶은 질문을 따라가다보면 다른 존재에게 한발짝 더 다가가있을거예요.

제목 날짜
[에코워커@도봉] 8월 3일(토), 나의 짝꿍 생명을 찾아라   2019.08.26
[에코워커@도봉] 7월 6일(토), 숲과 함께 사라지는 것들   2019.07.09
[에코워커@도봉] 6월 1일(토), 새가 아름답다고 느끼는 소리는 어떤 소리일까?   2019.06.10
2019 청소년 몸짓 여행, 길찾기 1박 2일 발달장애청소년들의 예술캠프   2019.06.05
[에코워커@도봉] 5월 4일(토), 에코워커가 새를 만나는 법   2019.05.08
[인문학교실 쿰] 우리가 꿈꾸는 쿰요일   2019.04.22
[에코워커@도봉] 4월 6일(토), 숲속에는 누가 살고 있을까요?   2019.04.12
[모집] 2018년 글로벌 시민학교   2018.08.13
[힐링 포레스트] 2018년 06월 11일 장애인문화예술진흥개발원   2018.06.15
2018년 05월 26일(토) 장학회 가족캠프 '그린티셔츠 만들기'   2018.06.04
[Young farmer's school 2회차] 물음이 피어나는 텃밭   2018.05.25
[Young farmer's school 1회차] 농사의 첫 시작!   2018.05.24
인문학교실 쿰이 9월부터 혜화동에서 이어집니다.   2017.08.12
[모집] 6월의 주제 - 돈으로부터의 자유, 시간으로부터의 해방   2017.06.13
[수요명상요가] 오월의 숲 명상요가가 시작됩니다.   2017.04.29
[책읽는데이] 4/22(토) 마키아벨리 <군주론> 읽기   2017.04.25
[모집] 5월의 주제 - 그대가 있어 내가 있다   2017.04.25
[수요명상요가 14회차 수업] 왜 '지성'이 요가에서 중요할까요?   2017.04.21
[책읽는데이] 4/15(토) 헨리 데이빗 소로우 <시민의 불복종>   2017.04.17
[생각하는데이] 4/8(토) 근원적 민주주의에 대하여   2017.04.10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